일상생활에서 선을 행하십시오 (벧전 3:1-12) God's Heart

부부 사이의 순종과 배려
1 아내들아 이와 같이 자기 남편에게 순종하라 이는 혹 말씀을 순종하지 않는 자라도 말로 말미암지 않고 그 아내의 행실로 말미암아 구원을 받게 하려 함이니
2 너희의 두려워하며 정결한 행실을 봄이라
3 너희 단장은 머리를 꾸미고 금을 차고 아름다운 옷을 입는 외모로 하지 말고
4 오직 마음에 숨은 사람을 온유하고 안정한 심령의 썩지 아니할 것으로 하라 이는 하나님 앞에 값진 것이니라
5 전에 하나님께 소망을 두었던 거룩한 부녀들도 이와 같이 자기 남편에게 순종함으로 자기를 단장하였나니
6 사라가 아브라함을 주라 칭하여 순종한 것 같이 너희는 선을 행하고 아무 두려운 일에도 놀라지 아니하면 그의 딸이 된 것이니라
7 남편된 자들아 이와 같이 지식을 따라 너희 아내와 동거하고 그를 더 연약한 그릇이요 또 생명의 은혜를 함께 이어받을 자로 알아 귀히 여기라 이는 너희 기도가 막히지 아니하게 하려 함이라

악을 버리고 선을 행하라
8 마지막으로 말하노니 너희가 다 마음을 같이하여 동정하며 형제를 사랑하며 불쌍히 여기며 겸손하며
9 악을 악으로, 욕을 욕으로 갚지 말고 도리어 복을 빌라 이를 위하여 너희가 부르심을 받았으니 이는 복을 이어받게 하려 하심이라
10 그러므로 생명을 사랑하고 좋은 날 보기를 원하는 자는 혀를 금하여 악한 말을 그치며 그 입술로 거짓을 말하지 말고
11 악에서 떠나 선을 행하고 화평을 구하며 그것을 따르라
12 주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의 귀는 의인의 간구에 기울이시되 주의 얼굴은 악행하는 자들을 대하시느니라 하였느니라

..... 느낀점
오늘 말씀을 보면서 참 부끄럽습니다.
오늘 아침에 기도를 하면서 하나님의 사람답게 살게 해달라 간구해놓고
회사를 오면서도 늦으니까 운전하면서 짜증내고
회사에 와서도 트레이닝 시키시는 분의 계속되는 질문에도 짜증이 나고

도대체 나의 삶에서 악하지 않은 모습이 어디에 있는가 하는 생각과
도대체 왜 나에게는 온유함과 기쁨이 넘쳐나질 않는가 하는 자괴감 비슷한것도 느꼈습니다.

분명 베드로도 인간이고, 하나님의 사람중 한명이며, 인간적인 눈으로 보았을때 나와 다를바가 없는데,
어떻게 베드로는 저렇게 선을 행하라라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을까 생각합니다.

오늘 말씀의 초반에 있는 부부에 대한 이야기도 후반의 선을 행하라라는 권면도,
성령님께서 전해주시는 지혜로 선한 하나님에 대한 순종의 가르침을 전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하라하라 라고 말을 할때에는, 분명 우리에게는 그것을 해낼만한 능력이 있기에 권면하는 것입니다.

그렇습니다.
우리 안에도 베드로와 같은 성령님이 함께 하십니다.
하지만 베드로와 오늘의 나 자신의 차이는 그만큼 성령님보다 내가 내 인생을 살아가는 부분이 많이 있다는 것입니다.

뒤틀리고, 분노하고, 지저분한 제 자아가 제 인생을 이끌려하니
인격적인 성령님께서 한발짝 물러서 계시며 그분께 내어드리기까지 기다리고 계신 것입니다.

오늘의 말씀에서 권면하는 행동들은 결코 우리의 힘으론 할 수 없습니다.
물론 행위자체는 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생각과 우리의 감정까지는 우린 절대로 조절하고 컨트롤할 수 없습니다.

사람들의 눈으로 보았을때는 선을 행하는 사람일수도 있지만,
중심을 보시는 하나님의 눈으로는 우리는 절대 선을 행할 수 없습니다.

하지만 우리의 삶을 오롯이 성령님께 맡기면,
그분이 우리 가운데에 기쁨을 충만케하시고 우리의 삶을 선하게 이끄실 것입니다.

오늘 내가 해야할 일은 이런 나의 모습에 절망하고 실망하는 것이 아니라
그런 나를 위해서 죽으신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을 붙들고
내 안에 계신 성령님을 의지하며, 그분께 내 이 잘못된 모습들을 고쳐주시길 믿음으로 간구해야 하겠습니다.

순간순간 간구함으로
내 작은 신음소리까지 들으시는 성령님께서
제 기도를 분명 응답해주실 것입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통계 위젯 (화이트)

00
2
6438